log-in   l   Sign up
News > Daily News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050 등산복 미(美)친(親) 변신
2030 마음 사로잡는 심플하고 세련된 실루엣 살린 라인 인기
 
KoreaFashionNews 기사입력  2020/06/01 [20:13]

▲ 레깅스에 산뜻한 컬러의 바람막이를 매칭한 전지현 화보컷     © KoreaFashionNews

 

  

스포티한 레깅스룩 등산은 물론 주말 브런치 및 소풍에도 찰떡

 

밀레니얼과 등산. 어울릴 것 같지 않은 두 단어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 갇혀진 공간보다 탁 트인 공간, 인구밀도가 높은 곳보다 소수의 인원 또는 혼자서도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들이 각광을 받으면서 진입장벽이 높지 않은 등산이 대세 야외활동으로 떠오른 것.

 

특히 눈여겨볼 만한 것은 상대적으로 연령대가 높은 기성세대가 등산을 즐겼던 것과 달리 2030 젊은 층이 등산의 매력에 빠져들고 있다는 점이다. 비교적 단조로웠던 아웃도어 룩들이 세련되고 트렌디한 미니멀한 룩으로 변화한 것도 젊은 층의 마음을 사로잡은 요인 중 하나로 볼 수 있다.

 

최근 SNS등을 통해 업로드 된 사진들을 살펴보면 2030 뉴 등산룩의 포인트는 스포티한 상의와 레깅스. 상의는 액티브한 느낌을 강조하면서 하의는 핏된 실루엣, 2030의 톡톡 튀는 자신감 넘치는 매력까지 더해진 힙하고 트렌디한 스타일링이 대세를 이루고 있다. 네파 역시 2030의 트렌드를 그대로 담아낸 제품들을 선보였다.

 

특별한 목적을 위해 입는 아웃도어웨어가 아닌 데일리룩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편하고 세련된 애슬레저룩을 연출할 수 있는 진화한 2030을 겨냥한 아웃도어웨어의 매력을 강조한 것. 그런 네파가 등산에 빠진 밀레니얼 그리고 2030 여성들에게 트렌디함을 입은 예쁘고 친근해진 미(美)친(親) 아웃도어 룩을 제안한다.

 

 

▲ 레깅스 핏 유지한 팬츠로 트렌디한 스타일링 보여주는 화보컷     © KoreaFashionNews

 

2030이 푹 빠진 레깅스에는 상큼한 컬러의 바람막이로 포인트 업!

 

네파는 어두운 컬러의 레깅스와 함께 얇은 티셔츠, 그리고 그날의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팝한 컬러 또는 은은한 컬러의 바람막이를 함께 스타일링하는 것을 추천한다. 특히 몸의 실루엣을 잡아주는 바람막이를 잘 걸치면 날씬해 보이는 효과는 덤.

 

2030들이 즐겨 입는 스포티한 느낌의 상의에 레깅스를 매칭했다면 산뜻한 컬러의 바람막이를 허리에 묶어 체온 유지가 필요할 때는 바람막이를 입고, 허리에 걸친다면 레트로한 스타일링을 완성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네파가 최근 출시한 세라 레깅스는 신축성이 좋은 양면 원단을 사용해 활동 시 편안하면서도 다리가 조금 더 날씬해 보일 수 있도록 효과적으로 압박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혹시나 얇은 재질 때문에 속이 비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을 덜어주고자 양면 조직 원단을 사용해 비침을 방지했고, 신경 쓰일 수 있는 뱃살을 감춰주기 위해 허리를 감싸주는 스타일로 디자인 되었다. 발목까지 내려오는 10부 기장으로 나뭇가지 등 다리에 스쳐 상처가 날 수 있는 등산 시 입기에 제격이다.

 

함께 매칭한 프리모션 자켓은 모션수트라는 명칭답게 움직일 시 근육과 세포의 움직임에 집중해 바른 자세와 올바른 핏을 제공해 줄 수 있는 기능성 제품이라 움직임이 많은 등산 중에도 불편함이 없다.

 

또한 앞판 가슴 부위에는 메쉬 원단을 적용해 운동 시 발생하는 열 배출이 용이하도록 했으며, 옆 부분은 착용 시 몸을 서포트 해줌과 동시에 보다 슬림하게 입을 수 있다. 트렌디한 오프 화이트부터 코랄, 페일 바이올렛 등 다양한 컬러로 출시되어 스타일링에 맞춰 선택이 용이하다.

 

좀 더 트렌디한 스타일링을 원한다면 레깅스 위로 스포티한 양말을 올려 신고 깔끔한 실루엣의 신발을 매칭해 준다면 등산은 물론 주말 친구들과 함께하는 브런치, 한강 등으로 나가는 산책 등에도 스타일리시하게 즐길 수 있다.

 

▲ 레깅스 핏 유지한 팬츠로 트렌디한 스타일링 보여주는 화보컷     © KoreaFashionNews

 

레깅스가 부담스럽다면 레깅스 핏을 살린 팬츠로 핏은 살리고 실용성 더하기!

 

2030이 레깅스 열풍의 주역이라고는 하지만 레깅스의 특성상 몸에 딱 달라붙는 스타일이다보니 조금은 민망하거나 불편할 수 있다. 그리고 아직 레깅스만을 입는 것이 익숙하지 않고, 숏츠와 같은 짧은 바지를 함께 입자니 스타일이 살지 않아 고민이라면 레깅스의 핏은 유지하지만 불편함은 최소화한 팬츠를 입어 핏을 살려주는 것을 추천한다.

 

레깅스와 같은 팬츠에 깔끔하고 심플하게 떨어지는 미니멀한 디자인의 상의를 스타일링하면 감각적인 등산룩을 완성할 수 있다.

 

실루엣을 살려주는 핏은 유지하돼 레깅스가 조금 부담스러운 사람에게 제격인 네파의 비타 프리모션 팬츠는 힙 패치 포켓으로 착장 시 민망할 수 있는 부위를 보완했고, 기능성 냉감 우븐 소재를 적용해 쾌적함과 시원함을 극대화 한 것이 특징이다.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해 편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 했으며, 허리 안쪽에 접촉 냉감 원단을 사용해 땀이 찰 수 있는 부분에 시원한 착용감을 주고 주머니는 향균 가공 처리된 소재를 사용하는 등 디테일을 놓치지 않은 제품이다. 등산뿐만 아니라 일상 속 편하지만 스타일리시한 룩을 선호한다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아이템이다.

 

네파 마케팅본부 정동혁 전무는 “2030의 산행은 그들만의 특별한 감성과 최근 시국이 맞물리며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 내고 있다”며 “네파 역시 2030 감성에 부합하고자 그들이 열광하는 트렌드에 집중, 전년 대비 다양한 스타일의 레깅스를 선보이기 위해 레깅스 스타일 수 200% 확대, 물량 또한 130% 확대했고, 더욱 예뻐지고 친근해진 제품들을 통해 2030과의 소통을 넓혀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mail@koreafashionnews.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기사입력: 2020/06/01 [20:13]  최종편집: ⓒ 코리아패션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Daily News
파츠파츠 SUMMER NEOPRENE DAY
지속가능한 제로웨이스트 패션브랜드 파츠파츠(PARTsPARTs)의 2020 상반기 정산 여름 정기세
메쎄프랑크푸르트 패션위크 내년 여름 개최
자체 전시장을 갖춘 세계 최대 규모의 전시전문기업 메쎄프랑크푸르트와 유럽 최대 패션전시
여름에 좋은 화이트 패션 스타일링 제안
벌써 7월, 본격적인 여름이 다가왔다. 무더운 날씨가 계속되는 여름에 코디를 어떻게 해야 할
까스텔바작, 20 S/S 야외 패션쇼 성료
프랑스 오리지널 토탈패션브랜드 까스텔바작이 영산대학교(총장 부구욱) 와이즈유 패션디자인
두리플러스, 취약계층에 의류 기증
스웨터(니트) 전문 프로모션 두리플러스(대표 김석웅)가 국내 취약계층을 위한 의류 2,700여
“기록되지 않은 것은 존재하지 않는 것이다”
국내 패션디자인·의류·섬유학과 학생들의 우수 창작물들을 한 공간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특별할인판매 코리아패션마켓 26일 개막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오는 6월 26일(금) 11시 롯데백화점 잠실점 지하1층 트레비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나도 시니어 모델?’
새로움을 찾는 액티브 시니어들에게 생동감과 자긍심을 찾아 주기 위한 특별한 행사가 개최된
CFDK 제5대 회장에 명유석 디자이너
한국 패션디자이너 360여명이 회원으로 활동하는 국내 최대 디자이너 단체인 (사)한국패션디
NC 다이노스 디지털 런웨이 개최
NC 다이노스가 23일 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KBO리그 최초로 ‘디지털 런웨이’를 개최
지이크x우루사 ‘신선한 만남’
㈜신원(대표 박정주)의 모던 컨템포러리 캐주얼 브랜드 지이크(SIEG)가 대한민국 판매 1위 간
까스텔바작, 하반기 파트너프로 찾기
KPGA 공식 스폰서이자 프랑스 오리진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이 KPGA(한국프로골프협회)
아티스트와 협업 티셔츠 소장 기회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코오롱FnC)이 전개하는 남성복 브랜드 ‘커스텀멜로우’가 조각가
구찌 ‘오프 더 그리드’ 런칭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제1회 박동준상 패션부문 공모
한국패션산업연구원 제2대 이사장을 역임했던 故 박동준 패션디자이너의 패션·문화예술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