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l   Sign up
Collection > 17 F/W SFW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THE STUDIO K, fOreVER(무한대) 2017 F/W 컬렉션
모던과 클래식-여성복과 남성복 경계 공존하는 양면성 선보여
 
KoreaFashionNews 기사입력  2017/04/10 [13:36]

 

 

디자이너 홍혜진이 이끄는 THE STUDIO K(더 스튜디오 케이)가 ‘fOreVER’ 무한대(∞)라는 테마의 2017 F/W컬렉션을 3월 29일(수) 헤라서울패션위크에서 선보였다.

 

더 스튜디오 케이는 안팎의 구별이 없이 무한대(∞)로 연결되는 뫼비우스의 띠처럼 모던과 클래식, 그리고 여성복과 남성복의 경계에서 상반된 요소가 공존하는 양면성을 담았다.

 

시즌 컨셉이 보여주는 시작이자 마지막, 처음과 끝인 α(알파) & Ω(오메가)의 의미를 시각화하여 더 스튜디오 케이만이 가지고 있는 아이덴티티를 담았으며, 네덜란드 그래픽 아트 거장인 ‘Maurits Cornelis Escher’의 작품에서 영감을 받아 컬렉션을 완성하였다.

 

 

더 스튜디오 케이의 17 F/W 컬렉션은 2가지의 이질적인 소재가 결합되어 양면으로 착용이 가능한 원단을 개발하였을 뿐 만 아니라, 다양한 컬러와 워싱이 돋보이는 데님 소재의 사용이 돋보인다.

 

니트 소재의 개발과 울, 코튼, 폴리에스테르 등 다양한 소재를 믹스하여 사용하고, 여기에 실크스크린이나 자수, 엠보 디테일과 같은 원 포인트로 홍혜진 디자이너가 자랑하는 섬세한 디테일의 룩을 완성하였다.

 

시즌 컬러는, 더 스튜디오 케이의 아이덴티티를 보여주는 베이직한 컬러군에 이와 상반되는 컬러군을 조화롭게 사용하여 트렌디한 컬러믹스가 눈에 띈다.

 

김상현 기자 @koreafashionnews.com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THE STUDIO K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 2017 F/W HERA SEOUL FASHION WEEK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 KoreaFashionNews


영상 및 사진제공 : 헤라서울패션위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4/10 [13:36]  최종편집: ⓒ 코리아패션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Daily News
구찌백을 9900원에?
LF는 자사 온라인 쇼핑몰인 LF몰(www.lfmall.co.kr)에서 해외 면세품과 해외 명품을 판매하는
DMC 찾아가는 원단 수주상담회 성료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의열)는 섬유 국내마케팅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브랜드社를 직
LVMH, AC밀란 인수설 재부상
루이뷔통을 비롯한 50여개의 명품 브랜드 소유로 126조 자산 가치를 평가받는 LVMH 그룹 소유
대구섬유박물관, 자수 체험
대구섬유박물관은 여름방학 프로그램으로 누구나 참가할 수 있는 ‘여름 무더위를 “펀치!”
밀레, 20 F/W 모델에 임영웅 발탁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MEH, 대표 한철호)가 가수 임영웅을 20 F/W 모델로 발탁
래코드, 나이키 의류로 업사이클링 전개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업사이클링 브랜드 ‘래코드(RE;CODE)
의류에서 의류를 낳는 시대가 오다
옷이 없는 세상에 사는 것을 상상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매년 약 1,000억 개의 의류가
박신혜, 로맨틱 무드로 가을 스타일 제안
㈜대현(대표 신현균·신윤건)이 전개 하는 여성 캐릭터 브랜드 ‘모조에스핀(MOJO.S.PHINE)’
亞 Z세대, SNS 소비의존 높고 브랜드 민감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의 Z세대들은 소셜미디어를 통한 소비 의존이 높고 브랜드에 민감
中 라이브 커머스, 산업체인 재편 촉매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열린 중국의 ‘618 쇼핑축제’가 소비심리를 자극하고 소비 활
‘PIS 2020’ 온·오프라인 마케팅 극대화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성기학)가 코로나19로 마케팅·소싱 기회가 줄어든 국내외 섬유패션
성균관대 의상학과 졸업작품 3D 구현
성균관대 의상학과가 주최하는 2020년도 3D 디지털 통합 졸업작품 프레젠테이션 ‘CONNECT’
럭키슈에뜨, 2020 가을 시즌 화보 공개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여성 영 캐릭터 캐주얼 브랜드 ‘럭키
‘2030 젊은 골퍼’ 유입으로 골프시장 호황
코로나19로 의류업계가 전반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각종 모임이 취소되고 해외여행까지
한세드림, 래쉬가드 신제품 출시
국내 대표 유아동복 기업 한세드림(대표 김지원, 임동환)의 컬리수, 모이몰른, 플레이키즈프